소식 & 보고서

소식 & 보고서

화려한 파트너십으로 더욱 풍성해지는 호주 마카다미아 스토리

인플루언서 마케팅은 최신 마케팅 기법 중에서 인상적인 결과를 도출할 잠재력을 지닌 강력한 도구로 떠올랐다. 높은 인기를 누리는 인물들의 신뢰도를 발판으로 삼아 진솔하면서도 영향력 있는 방식으로 브랜드와 목표 고객을 이어주는 인플루언서 마케팅은 우리의 발자취를 세계적인 범위로 확장하는데 유용하다는 점에서 호주 마카다미아 마케팅 전략의 효과적인 구성 요소임이 입증되었다.

호주 마카다미아 수확 뒤 비하인드 스토리

호주 마카다미아 산업에는 약 800여명의 재배자가 종사하고 있으며, 이들은 주로 호주 동해안을 따라 뻗어있는 풍부하고 비옥한 재배 지역에 위치해 있다. 지금은 수확이 본격화되어 일년 중 가장 바쁜 시기이다.

오해는 이제 그만: 과학적 연구로 확인된 견과류와 체중 증가에 관한 진실

식단 관련 유행이 시시각각 변하는 와중에도 한 가지 사실은 변하지 않는다. 바로 견과류가 풍미와 식감, 건강상 이점을 모두 갖춘 영양의 보고라는 점이다. 식품으로서의 매력과 더불어 이미 입증된 건강상의 장점이 있음에도, 견과류가 원치 않는 체중 증가를 유발한다는 근거 없는 오해는 여전히 불식되지 않고 있다. 그러나 최근의 여러 과학적 연구를 통해 이러한 통념이 잘못되었다는 사실이 분명히 드러났다.

추출에서 혁신까지: 마카다미아 오일이 요리와 화장품의 히어로인 이유

마카다미아 오일은 종종 ‘골든 오일’이라고 묘사되는데, 건강상의 이점과 다용도성을 자세히 살펴보면 그 이유가 명확해진다. 콜레스테롤, 나트륨, 설탕 및 트랜스 지방이 함유 되어있지 않으면서 비타민 E, 심장 건강에 좋은 단일 불포화 지방, 팔미톨레산 및 피토스테롤이 풍부한 이 오일은 가정과 식품 제조뿐만 아니라 노화 방지 스킨 케어에도 탁월하다. 

다재다능성의 대가, 시즈닝 마카다미아 크럼

마카다미아 신제품 출시는 언제나 흥미로운데, 특히 제형 또는 형태 면에서 새로운 지평을 여는 혁신적인 제품일 때 더욱 그렇다. 최근 출시된 시즈닝 마카다미아 크럼 제품이 그 예이며, 이 제품은 마카다미아 업계 연구에서 발표한 향후 몇 년간 식음료 분야에 떠오를 것으로 예상되는 트렌드 중 주요 혁신 기회 분야를 실현시킨 제품이다.

2023년 Top 6 스토리: 식품 트렌드, 마카다미아 껍질 및 건강 연구

2023년은 고물가로 인한 생활비 압박, AI의 급부상, 계속되는 기후 변화, 중동 및 우크라이나의 전쟁 등 다사다난한 해였다. 인도가 세계 인구 순위 1위 국가가 되고, 코로나19 팬데믹이 종식되고, FIFA 여자 월드컵의 멋진 경기를 볼 수 있었던 흥미로운 해이기도 했다.

2023 Australian Macadamias Yearbook

The 2023 Australian Macadamias Yearbook is a comprehensive overview of our industry’s highlights and performance over the past 12 months. It provides a summary of all key facets of the Australian macadamia industry, including:

2023년 주목할 마카다미아 제품 소개

2023년에도 마카다미아를 함유한 다양한 신제품이 출시됐다. 다양한 국가와 부문을 넘나드는 브랜드들이 하나의 재료로서 호주 마카다미아가 전할 수 있는 다양한 장점을 적극적으로 활용했다.

2023년 호주 마카다미아 수확량, 가장 최근 예측과 일치

호주 마카다미아 재배자들은 2023년에 수분함량 3.5% 기준 껍질 포함 48,400톤(수분함량 10% 기준 51,900톤)의 작물을 생산했다. 이는 가장 최근 9월에 발표된 수분함량 3.5% 기준 48,500톤(수분함량 10% 기준 껍질 포함 52,000톤)이라는 가장 최근 예측과 상당히 근접한 것이다.

멸종 위기에 처한 야생 마카다미아 개체수 보호를 위한 새로운 국가 복구 계획

Australia is the natural home of macadamias, and the only place on earth where they grow wild. Every commercial macadamia crop in the world can be traced back to the wild macadamia trees that still grow in the Australian rainforest. But over the last two centuries, more than 80% of wild macadamias have been lost,  posing ongoing threats to their populations. All four precious wild macadamia species are endangered, but thanks to a new National Recovery Plan to guide their protection, their future is now looking more positive.
1 2 3 21

Videos

SUBSCRIBE TO THE MACADAMIA REVIEW

and be the first to know about the latest news from the Australian macadamia industry.

  • 이 양식을 제출함으로써 저희가 연락을 드릴 수 있도록 귀하의 개인정보를 수집하는 데 동의하였음을 확인합니다. 상세 내용은 저희 개인정보 처리 방침을확인 바랍니다. privacy polic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