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수 이후, 정상궤도에 오른 호주 마카다미아 산업

악천후의 여파로 어려운 시기를 겪은 마카다미아 재배 지역 Northern Rivers은 현재 회복세를 보이고 있다.

전례 없는 심각한 홍수로 인해 상당수의 마카다미아 과수원은 기반 시설, 기계 및 작물을 잃는 등의 피해를 입었으며 해당 지역의 가정과 기업은 치명적인 영향을 받았다.

그러나 호주 마카다미아 협회의 CEO 졸리온 버넷은 위기는 지나갔으며 현재 상황이 좋아지고 있다고 전했다.

버넷 대표는 “뉴사우스웨일즈 재배지역의 날씨가 좋아졌다는 것과 대부분의 과수원에서 다시 한번 수확이 진행되고 있다는 것을 전하게 되어 매우 기쁩니다.

퀸즐랜드 남동부의 홍수 피해 과수원 또한 수확을 시작하였으며 기쁘게도 수확량이 예상치를 초과하고 있어 작년과 비슷한 수확량을 보일 것으로 예상됩니다.”라고 말하며

호주의 가장 큰 산지인 분다버그가 매우 좋은 계절을 맞이했다고 전했다.

“분다버그는 호주 작물 생산의 약 46%를 차지하는데 올해 초 날씨의 영향을 받지 않았습니다. 이른 비가 내린 후 좋은 조건 속에서 수확이 진행되고 있습니다.”

호주 마카다미아 수확 예상치는 5월에 껍질 포함, 수분 함량 3.5% 기준 49,340톤(껍질 포함, 수분 함량 10%기준 52,900톤)으로 수정되었으며, 이는 2021년 수확량에서 10% 감소를 나타낸다. 버넷 대표는 해당 예상치는 수확기의 단계에서 업계가 추측하는 방식에 따른 것으로 이것이 현실적인 예상 수확량이라고 말했다.

“기상 상황의 심각성과 지속적인 피해를 감안할 때, 과수원으로 돌아가 계속해서 수확을 진행한 호주의 마카다미아 재배자들의 공로를 인정해야합니다. 만약 예상 수확량을 달성한다면, Northern Rivers의 상황을 고려했을 때 2022년의 수확량은 매우 긍정적인 결과일 것입니다.”

베넷 대표는 견과 품질에 대한 초기의 우려는 현실화되지 않았으며 현재까지 낮은 불량률과 기대보다 높은 견과 품질로 상황이 고무적이라고 강조했다. 

“호주 산업은 정상 궤도로 돌아가고 있으며 전 세계에 프리미엄 마카다미아를 전달하고 있습니다. 우리의 생산은 안정적이며 품질이 매우 훌륭합니다. 오늘날의 안목 있는 소비자들의 건강, 맛, 다양성의 요구를 충족시키는 식품 및 음료를 개발하길 원하신다면 호주 마카다미아에 투자하세요.”

*9월에 호주 마카다미아 수확에 대한 정보가 업데이트 될 예정입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마카다미아 리뷰를 구독하시고 마카다미아 업계의 최신 소식을 받아보세요.

구독하기

SUBSCRIBE TO THE MACADAMIA REVIEW

and be the first to know about the latest news from the Australian macadamia industry.

    • 당사의 개인정보 수집 및 연락 수신에 동의합니다. 자세한 내용은 당사의 개인정보 보호정책을 확인해주시기 바랍니다.